나이트런 넥스트 에피소드.
다음스토리는 

나이트폴 에프터.(or 문 오프닝)
 사이드스토리
 fall and rise
'더욱 떨어지거나 혹은 다시 올라가거나'(가제)

'나이트폴'과 '문'의 사이를 잇는 10화 내외의 짮은 스토리입니다.

저번엔 2년넘게 하느라 체력,정신력이 너무 한계라 원래 엑스트라스토리에서 하던 후일담 스토리를 휴재후에 해야지 하고 넘겨버린고로 바로 이어서 나이트폴 애프터스토리.

저번에 빼먹은 엑스트라스토리라고 생각하셔도 됩니다.

저번까지 엑스트라스토리라는 타이틀로 정리했던 후일담이나 다음스토리 연결요소를 이번엔 사이드스토리란 타이틀로 바꿔서 따로 연재합니다.
원래 여기까지가 나이트폴이지만(랄까 나이트폴 엑스트라스토리) 독립성이 강한 이야기고 자체 완결성이 있는 단편에 가까운 느낌이라 사이드스토리란 타이틀로 변경.

스토리상으로는 문편의 오프닝이라고 봐도 되고 나이트폴편의 후일담이라고 봐도 되는 이야기라 이걸 문편 오프닝이란 타이틀로 해야할까 나이트폴 에필로그로 해야할까 고민했습니다(....)
만 사실 스퀘어오브젝트에 관한 번외편에 가까운 오리지널단편이라 이걸또 나이트폴 애프터로 해야할지 애매하기도 합니다.


당연히 아직 고민중이므로 다시 바뀔지도 모릅니다.(...)
아예 오리지널 사이드 스토리로 단독 에피소드 제목 붙여도 되는 이야기라.....

이번편만의 신캐릭인 '공주님과 수녀님'을 기대해 주세요.


이 스토리까지 나이트폴이라 생각하셔도 무방합니다.


그리고 이 스토리를 오프닝으로 바로 이어지는 문편은....적당히 기대해주세요.아마도 여러분이 기대하는 액션 스토리가 아닐 가능성이 큰 이야기라서 어떤 반응이 나올지 알수가 없네요.ㅡㅡ


8,8일날 미리보기와 함게 옵니다.휴재하면 가계부가 위기에 빠지므로 여러분들의 미리보기 기부가 작가 한명의 생명을 살립니다<-

올해 연재포부를 밝힌다면 휴재없이 연재하는것.
분량으로 무리하지 말고 적당히 건강하게 연재를 마치는것.
여캐를 잘 그리게 되는것. 
그리고 제 남은 인생의 모든걸 건 마지막 소망은 미리보기 가격을 올려서 이 막장인생에 노후 준비란걸 한번....................ㅈㅅ

겨우 저축한 돈이 쉬면서 다 사라지는 마법을 보니 슬쩍 본심이 나오내요.<-



                                                                                               next
 


                                                                             '싫은모습 보여서 죄송합니다. 루루 마이어씨'





by 0083min | 2015/07/20 17:55 | 트랙백 | 덧글(28)
트랙백 주소 : http://min0083.egloos.com/tb/5885286
☞ 내 이글루에 이 글과 관련된 글 쓰기 (트랙백 보내기) [도움말]
Commented by 마로제노예 at 2015/07/20 18:05
올ㅋ?
Commented by 암흑요정 at 2015/07/21 09:56
이번에 얼마나 사망할까?
Commented by 小さな願いのあすか at 2015/07/21 11:47
마이어 란 말은 일단은 본가 쪽 사람이란걸려나요..
전에 프레이와 앤의 양어머니가 마이어가에서도 이단이라고 했던거 같은데
Commented by 액시움 at 2015/07/21 15:41
이번엔 제발 앤 허벅지 두께 좀 줄여주세요....
Commented by 가마우지 at 2015/07/21 16:36
아니에요!
님의 허벅지 그림을 사랑합니다!
허벅지를 좀 더 두껍게 그려주세요!!!
먼지맛이 나는 허벅지를 좀 더 핥고싶어요!!!
Commented by 깜짝놀라 at 2015/07/24 06:15
이번 에피에 가장지적 많이 받은게 허벅돼 인데.. 육덕하게 그리는거야 화풍이라 치더라도 다리하나가 상체 라는 말도 안되는 인체비 덕분에 액션은 죽고 페티시즘만 일으키는 구만 ㅡ ㅡ
Commented by 프레이야ㅜㅜㅜ at 2015/07/23 00:31
프레이 디비젼 그걸로 살려봅시다!
어때요????
제발
Commented by iblast at 2015/09/03 05:29
본체가 없는데.. 디비젼은 궁극의... 의체같은거 같던디 저걸로 살린다니.. 기껏 머리굴려 쥐어짜내봐야 클론밖에 아니되는디요. 프레이는 죽었으니. 죽지 않았다해도 본래 신체는 없고 0에서부터 짜내어가면 그것이 클론
Commented by 으잉 at 2015/07/23 22:10
200원 300원으로 올리셔도 괜찮으실텐데. .
8월 8일 얼마 안 남았네요 :D
Commented by 크림스나이트 at 2015/07/24 00:55
... 작가님 부탁드립니다 히어로편 만큼의 퀄만 유지해주시면 좋겠습니다.
Commented by 다소곰 at 2015/07/24 01:30
기대되는 뉴에피소드 !!!! 작가님 나이트런 항상 잘보고있습니다. 설정도 많고 가끔 캐릭들이 수다스럽지만 .. 정말 그게 또 매력이라 생각해요 그리고 이번 에피소드는 나런 다운 모습을 보여 주시면 좋겠어요. 히어로편과 어나더편이 무너지고 부서져도 다시 일어나 온갖 고뇌속에서도 한줄기 빛이되는 기사의 모습을 보여줬다면 . 나이트폴은 광기와 허세 이해하기 힘든 과한노출이 합쳐저 솔직히 동인지를 보는 느낌이었습니다. 액션과 규모만 보면 어느 에피보다 화려했지만 그뿐일뿐 영화에 비유하면 b급 액션영화의 화려한cg에 한국영화의 드라마감성이 끝을 장식하는 하지만 저는 계속 볼겁니다 .나이트런은 매력있는 작품이고 꽤 오래 연재했음에도 깊이를 알수없는 잠재력이 묻혀있는 작품이기 때문이지요. 마지막 에피까지 힘내주세요 작가님
Commented by 삼각목마초인 at 2015/08/02 21:22
쓸데 없는 참견일수도 있지만 fall and rise 라는 부제도 좋지만 rise or die 라고 하는 게 더 의미에 맞을 거 같습니다. ㅇㅇ 부제 보자마자 왠지 공각기동대 op rise의 저 가사가 생각나서... We are soldiers, Stand or Die
Commented by 키사왕 at 2015/08/03 10:27
미리보기로 항상 챙겨봅니다ㅋㅋㅋㅋ
작가님 힘내세요!! 제일 좋아하는 웹툰이고 항상 응원합니다!!
Commented by 행사 at 2015/08/07 01:18
작가님 싸랑해여! 내 삶의 낙!
Commented by 제발 at 2015/08/08 00:27
그만 죽여요 ㅠㅜ
Commented by at 2015/08/12 22:38
명작 나이트런 재밌게 잘 보고 있습니다.
도야지 같은 허벅지 싫어요. 날씬한 애들을 돌려주세요. 잘보다가 흥이 확 깰때가 있음...
Commented by yga1103 at 2015/09/12 22:24
이미 매 주마다 결제중입니다 전 절대로 대여따위는 하지 않아요.. 그러니깐 빨리 단행본 좀
Commented by 단행본을 내놓거라 at 2015/09/27 23:54
단행본좀 빨리 내주세요 현기증난단말이에요.
만화 정말 잘 보고있습니다. 앤 너프먹은게 괴수로써 각성 준비단계라는 말이있던데 ㅋㅋㅋ
자까님 언제나 화이팅입니다~
Commented by dd at 2015/12/30 13:38
잘 보고 있습니다. 작가님 제발 허벅지좀 줄여주세요.. 진짜 초기 나이트런의 작화는 어디갔나요
Commented by 음.... at 2016/01/07 15:31
미리보기도 좋지만...
단행본으로 나오면 전권 소지할꺼에양!!
Commented by . at 2016/02/23 02:09
묵회 축전 보고 왔는데요,
같은 부류끼리 편들어 주고 밀어주니까, 그냥 문제없는 행동인 양 넘어가시는 것 같습니다만 이건 정말 경우가 아닌 것 같네요...
여자친구 없는 거랑 캐릭터 죄 벗겨놓는 거랑 무슨 상관인지 모르겠는데 당신의 그림을 통한 당신의 뒤틀린 성욕 배출로 인해 어딘가에선 불쾌해질 사람도 있다는 걸 명심해주시길....
Commented by ^^ at 2016/07/15 21:10
제 맘속 명작 나이트런 너무너무 잘 보고 있습니다.. 매주 토요일이 기다려집니다 ㅎ 연재 항상 고생 많으시고 수고하십니다 존경하는 작가님.. 나이트런 화이팅~!
Commented by at 2016/09/22 01:13
이분 만화는 얼핏봐도 자폐성향에 공감능력 떨어지는게 확실히 보이던.. 줄창 가상세계에 빠져 사는게 오타쿠들이라지만...
남들은 부끄러워서 일부러라도 피하고 안쓰는글,연출 마구 넣질 않나..

우스웠던게, 중구난방 형편없는 문법으로 길게 늘려쓰니까, 지적수준 부족해 보이는 분들이 어렵고 심오하고 철학적이라고 으스대던거. 그 와중에 몇 더쿠들은 과학도,문학소년 코스프레하고 있고 ㅋㅋㅋ.
Commented at 2016/10/03 22:28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at 2016/12/31 05:21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at 2017/03/12 23:07
비공개 덧글입니다.
Commented by asd at 2018/03/16 13:22
민 작가님...정말 궁금한게 있는데...

영웅의 군대에서 콜드히어로들이 엄청 많다는 뉘앙스로 언급되던데

저 시점부터 소피,파올로,다이크,카심,비발디,디오라시스,디오라여동생 이 인원들 외에도 활동중인 콜드히어로가 있는건가요?

그리고 혹시 있다면 챌시와의 전투중에 사망한 콜드히어로도 있나요?

여러모로 저 부분이 궁금해서 질문을 드려봅니다....
Commented by Druid at 2019/07/23 21:23
사상병기 기술에 우주전함과 결합하면 전투기 기동하는 우주전함이 나오나. 거기에 사상병기 특성상 중력등의 우주자연현상을 씹을거고.

:         :

:

비공개 덧글

<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